문화공동체 히응

생쇼 1기, 생애사쓰기 강좌가 시작되었습니다. 이번 강좌를 놓치신 분은 다음 기회에 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문화공동체 히응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가치확산을 위해 별 걸 다하는 문화콘텐츠 기업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가치확산을 위해 별 걸 다하는 사람들

이런 일을 합니다

영리와 비영리의 경계를 넘다

비영리기관에서 혼자 할 수 없는 일,

더 많은 사람과 함께 하고 싶은 일,

세상에 없던 일을 만들어 나가는 일

히응이 함께 합니다.

온라인에 더욱 강한 히응

콘텐츠 제작

더 많은 사람이 함께 할 수 있는 온라인 컨텐츠를 기획하고 제작합니다. 네트워크를 통해 단체와 기업을 도울 막강한 인재가 여러분께 함께 합니다. 온라인 회의 진행, 강연기획, 교육문화프로그램을 기획합니다.

교육프로그램

우리 마을과 우리 공동체에 어울리는 교육을 함께 기획하고 수행합니다. 문화예술교육강사, 민주시민교육 강사, 공동체, 리빙랩을 수행할 수 있는 사람을 소개합니다.

기획제작

한 장의 현수막도 신념을 담아서, 한 장의 명함에도 철학을 담아 디자인합니다. 예산가용범위내에서 최고의 가성비를 낼 수 있는 인쇄물과 홍보물을 기획하고 제작합니다.

전국 단위의 다양한 네트워크

누구를 찾으십니까?

히응은 사람을 찾는 일에 강합니다. 필요한 분야에 성심을 다해 철학을 담아 수행하는 사람들과 함께 일합니다.

더 나은 세상을 함께 만들고 싶은 사람들과 오랫동안 함께 합니다. 철학과 신념을 담은 프로젝트를 환영합니다.

News

Recent Causes

  • 일요일풍경
    일요일에 파스타를 먹을 만한 집은 세 군데정도. 그 중 두 곳은 오늘도 만석일게 분명해서 혼자 가기 저어했다. 한 곳은 음식맛이 좋은데 건물위치 때문인지 손님이 붐비지 않는 곳이다. 나는 붐비지 않는 곳을 선택했다. 들어가자 한 테이블이 있었고, 내 뒤에 두 팀이 들어왔다. 오늘도 서빙을 보는 중년남자는 분홍색 셔츠에 넥타이를 맸다. 이 집은 부부가 한다고 들었는데, 부인이 … 계속 “일요일풍경” 읽기
  • 고용승계의 의무가 없으므로.
    6월 1일, 안양의 H아파트는 새로운 관리업체와 관리용역업무를 시작한다. 관리업체가 바뀌면 새로운 사람을 뽑기도 하지만 최근 단기계약과 계약파기로 인한 실직문제가 부당해고나 별 다를 바 없다는 여론이 있어서 고용승계를 하는 경우도 늘어나고 있다. 이번에는 이전 관리업체와 계약해서 일하고 있던 아파트노동자들 중 다수가 고용승계를 일방적으로 거부당했다. 경비원 45명에 13명, 미화원 23명 중 4명이 고용승계에서 탈락했다. 이유는 모른다. “나는 … 계속 “고용승계의 의무가 없으므로.” 읽기
  • 5월 교육유감
    ZOOM 유료화 전환 예ZOOM 유료화 전환 예정 그동안 교육기관에 무료로 계정을 제공했던 ZOOM이 유료화로 전환합니다. 이미 1년 반동안 줌에 길들여진 학교현장은 난감합니다. 줌이 자선단체도 아닌데, 그만하면 사회적 소명을 다 했다고 봅니다. 학교 현장에서는 이제 줌을 사용할 수 없다고 생각하고 다른 대안을 찾고 있습니다. 저도 줌 유료를 사용하고 있는데 한달에 17,000원 정도 되는 비용을 씁니다. 학교 … 계속 “5월 교육유감” 읽기

모두가 시민이다

문화공동체 히응의 모든 사업은 시민을 향합니다.